컨텐츠 바로가기

두산 허경민, 3000만 원 상당 야구 용품 지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두산베어스 내야수 허경민(32)이 야구 꿈나무들을 위한 기부에 나섰다.

허경민은 지난 15일 경상남도 합천군에 위치한 야로중, 고등학교를 찾아 2000만 원 상당의 야구 용품을 전달했다.

이어 같은 날 광주 광산구에 위치한 모교 송정동초등학교를 방문해 1000만 원 상당의 야구 용품을 지원했다.

매일경제

두산 베어스 허경민이 야구 유망주들을 위한 기부에 나섰다. 사진=두산 베어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허경민은 "그동안 여러 선배들이 기부하는 모습에 좋은 전통을 꼭 이어가겠다는 목표를 세웠는데, 늦었지만 이제라도 후배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또 "모든 선수들이 다치지 않고 잘 성장해 한국 프로야구를 이끌어 가는 주역들로 자랐으면 한다"고 응원했다.

[안준철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