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경동제약 임원, 1만1300주 장내 매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경동제약은 21일 등기임원 김경훈 최고재무책임자를 포함한 임원 3인이 회사 주식 1만1300주를 장내 매수했다고 공시했다.

임원별로 보면 김경훈 최고재무책임자가 6000주, 서영덕 이사가 2000주, 오동일 이사가 3300주씩 취득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