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조경식 차관 "지역방송 가치 유지되도록 지원하겠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소 종합유선방송사업자 대표자 간담회

[아이뉴스24 송혜리 기자] 조경식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2차관이 중소 종합유선방송(SO) 업계에 "지역방송의 가치와 역할이 유지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아이뉴스24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임혜숙) 조경식 제2차관은 21일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회장 이래운) 대회의실에서 이래운 회장과 중소 종합유선방송사 대표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사진=과기정통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임혜숙) 조경식 제2차관은 21일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대회의실에서 이래운 회장과 중소 종합유선방송사 대표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번 간담회는 최근 국내 유료방송 시장의 전반적 성장 정체와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의 전세계적 확산, IPTV 3사의 인수합병(M&A) 진행 및 콘텐츠 투자 확대 등으로 경쟁이 심화되는 어려운 상황 속에서 중소 종합유선방송사의 활로를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간담회 참석자들은 "중소 종합유선방송사가 지역 생활 플랫폼으로서 취약계층의 정보격차를 해소하고, 재난방송·지역밀착형 프로그램 등을 안정적으로 제공할 수 있도록 미디어 복지 확대 차원에서 다양한 지원이 필요"하다고 건의했다.

이와 관련해 과기정통부는 "중소 종합유선방송사의 지원근거를 규정한 개정 방송법에 따라 중소 종합유선방송사에 대한 지역채널 방송프로그램 제작 등 구체적인 지원내용과 지원체계를 정하는 방송법 시행령 개정안을 마련 중이며, 유료방송 상생협력 지원을 위한 재정 지원방안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조 차관은 "그간 중소 종합유선방송사는 어려운 여건에서도 지역민과 가장 친밀한 매체로 지역의 생활정보와 뉴스를 빠르고, 깊이 있게 알리는 공적인 역할을 수행해 온 것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향후에도 지역방송의 가치와 역할이 유지될 수 있도록 과기정통부도 중소 종합유선방송사에 필요한 지원을 해 시청자의 권익보호와 공정한 경쟁 기반이 마련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중소 종합유선방송사도 미디어 환경의 변화를 멀리 바라보며,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기술 혁신, 서비스 품질의 향상, 이용자 권익의 보호 등을 위해 함께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송혜리 기자(chewoo@inews24.com)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