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 총리 "'먹는 치료제' 투약대상 60세 이상으로 확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코로나19 '먹는 치료제'의 투약 대상이 현재 65세 이상에서 60세 이상으로 확대됩니다.

김부겸 국무총리가 오늘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밝힌 내용인데요, 오미크론 변이가 우세종이 될 것이 확실시되면서 마련한 정부 대응 방안 가운데 하나입니다.

모두발언 내용 들어보겠습니다.

[김부겸 / 국무총리]
오늘은 오미크론에 더욱 효과적으로 대처하고자, 기존 의료대응 체계에서 몇 가지 변화를 시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