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효진→공효진도 "정말 끔찍해"…'태종 이방원' 말 학대에 안타까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배우 김효진이 드라마 '태종 이방원'의 동물 학대 논란에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김효진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동물권 행동 카라에서 업로드한 KBS 드라마 '태종 이방원' 낙마 장면 촬영 현장 영상이 담긴 게시글을 리포스트 했다.

이와 함께 그는 "정말 끔찍합니다... 배우도 다쳤고, 말은 결국 죽었다고하네요...."라는 글을 남겼다. 이를 본 동료 배우 공효진도 "너무 맘이 아프다"는 반응을 보였고, 김효진은 "정말 충격이야"라는 답글을 달며 재차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한편, KBS는 이날 '태종 이방원'의 동물 학대 논란에 대해 사과 입장을 발표하며 "사고 직후 말이 스스로 일어났고 외견상 부상이 없다는 점을 확인한 뒤 말을 돌려보냈다. 하지만 최근 말의 건강상태를 다시 확인한 결과 촬영 후 일주일 쯤 뒤에 말이 사망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KBS 측은 "이 같은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다른 방식의 촬영과 표현 방법을 찾도록 하겠다. 그리고 각종 촬영 현장에서 동물의 안전이 보장될 수 있는 방법을 관련 단체와 전문가들의 조언과 협조를 통해 찾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사진=김효진 인스타그램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