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기·안성훈, 알고보니 김호중 팬? 보라색 정장 입고 다정 케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영기(왼쪽) 안성훈/제공=영기 SN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 = 가수 안성훈이 영기와 다정한 케미를 뽐냈다.

19일 안성훈은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영기와 함께한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안성훈과 영기는 가수 김호중의 팬클럽 아리스를 상징하는 보라색 정장을 착용, 재치 있는 표정과 포즈를 취하고 있다.

안성훈은 “영기 형과 함께 KBS2 ‘주접이 풍년’ 녹화”라는 메시지를 올렸고, 이어 “김호중♡아리스분들을 상징하는 보라색 정장 입고 찰칵”이라는 글을 덧붙였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