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현대산업개발 퇴출' 정의당, 광주 신축 아파트 붕괴사고 거리 캠페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노컷뉴스

정의당 광주시당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의당 광주시당 제공정의당 광주시당은 19일 오전 광주지역 곳곳에서 화정동 신축 아파트 붕괴 사고 책임을 묻는 출근 거리 캠페인을 진행했다.

정의당은 이날 당원들이 "현대산업개발 퇴출, 시장·구청장 책임, 중대재해처벌법 강화" 등의 내용이 담긴 피켓을 들고 거리 캠페인을 했다고 밝혔다.

정의당 광주시당은 "안타까운 사고가 일어난지 1주일이 지났으나 아직도 현장에서 사고 수습은 더디기만 하다"면서 "7개월 전 발생한 학동 참사에서 제대로 반성하지 않고 또다시 이런 사고를 일으킨 현대산업개발과 이를 방조한 광주시장, 구청장의 책임을 묻기 위해 거리로 나섰다"고 설명했다.

한편 지난 11일 오후 발생한 광주 서구 화정동 신축 아파트 붕괴사고로 6명이 실종돼 현재까지 사망자 1명, 실종자 5명의 인명피해가 발생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