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디즈니+, 첫 한국 UHD 장르극 '그리드' 다음 달 16일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지난해 11월 우리나라에 상륙한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플랫폼, 디즈니+가 첫 한국 초고화질, UHD 장르극 '그리드'를 공개합니다.

'비밀의 숲' 이수연 작가의 차기작으로 기대를 모으는 '그리드'는 태양풍으로부터 인류를 구한 방어막 '그리드'를 탄생시켰던 유령이 24년 만에 살인자의 공범으로 다시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입니다.

배우 서강준과 김아중, 김무열, 김성균, 이시영 등이 출연하며, 다음 달 16일 첫 편을 시작으로 매주 수요일 1회씩 공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