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IT기업 이모저모

인텔, 다음달 비트코인 채굴 칩 '보난자 마인'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HA-256 알고리듬 최적화, 저전압·저전력 작동...상용화 여부 미정

(지디넷코리아=권봉석 기자)인텔이 다음 달 열리는 반도체 업계 컨퍼런스 ISSCC에서 초저전력으로 작동하는 비트코인 채굴 전용 칩 '보난자 마인'(Bonanza Mine)을 공개한다.

18일(이하 현지시간) ISSCC와 미국 톰스하드웨어에 따르면, 보난자 마인은 인텔이 자체 개발한 비트코인 채굴용 ASIC(맞춤형 반도체)이며 초저전압, 저전력으로 작동한다.

지디넷코리아

비트코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 칩은 인텔의 선행 기술 연구 조직인 인텔 랩스가 개발한 것이며 비트코인 블록체인 검증에 필요한 SHA-256 암호화 알고리듬에 최적화됐다.

인텔은 2018년에도 SHA-256 암호화 알고리듬을 효율적으로 처리할 수 있는 특수한 시스템에 대한 특허를 출원한 적이 있다. 이 특허를 출원한 사람 중 일부는 다음 달 진행되는 ISSCC에도 이름을 올렸다.

비트코인은 일반 프로세서나 그래픽칩셋보다 ASIC을 이용해 채굴할 때 더 효율이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지금까지는 중소 규모 회사들만 비트코인 채굴용 칩을 생산했지만 여기에 인텔이 참여할 경우 생산량 등에서 큰 파급 효과를 불러 일으킬 것으로 보인다.

보난자 마인 상용화 여부는 현재까지 미정이다.

권봉석 기자(bskwon@zdnet.co.kr)

<©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