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특징주] 탈세 의혹에 카카오그룹주 일제히 약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카카오(035720) 패밀리가 탈세 의혹, 경영진 먹튀 논란 등으로 약세다.

19일 오전 9시41분 기준 카카오는 전일보다 2.83% 내린 8만9,400원에 거래를 이어가고 있다. 카카오페이(377300)는 1.49% 내렸으며 카카오뱅크(323410)도 1.85% 하락세다. 코스닥에서 거래되는 카카오게임즈는 0.15% 내린 채 거래되고 있다.

카카오그룹주에 대한 투자심리가 나빠진 것은 전날 카카오 김범수 의장과 김 의장 소유 케이큐브홀딩스가 카카오와 다음의 합병 과정에서 8,000억원대의 탈세를 했다는 의혹에 대해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다. 전날 경기남부경찰청은 시민단체 투기자본감시센터 윤영대 대표를 이 의혹 사건의 고발인 자격으로 불러 조사했다.

또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이날 "카카오페이 먹튀, 철저히 조사하고 예방하겠다"고 밝힌 점도 카카오그룹주의 주가를 짓누르는 요인으로 풀이된다.

한동희 기자 dwise@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