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시중가보다 저렴하게"…KT, 소상공인 위한 'KT Add Shop' 오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모델들이 KT Add Shop에서 소상공인 관련 서비스와 제휴 상품들을 체험하고 있는 모습./사진=KT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박준오 기자 = KT는 제휴상품 체험 매장의 본격적인 확대를 위해 신규 브랜드 ‘KT Add Shop’를 런칭하고 신규 매장 2곳을 서울 선릉과 광주 상무에 오픈했다고 19일 밝혔다.

KT Add Shop은 고객이 KT 제휴 기업들의 상품들을 직접 체험하고, 시중가보다 합리적인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는 KT 제휴 플랫폼 매장의 새로운 이름이다.

이번에 오픈한 KT Add Shop은 기존 제휴 플랫폼 매장에는 없던 소상공인 영업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맞춤형 서비스들을 추가하여 매장 내 ‘사장님성공존’을 별도로 마련한 것이 특징이다.

‘사장님성공존’에는 △가게·업체로 걸려오는 전화를 AI가 대신받아 처리하는 ‘AI 통화비서’ △자율 주행 기술로 서빙을 돕는 ‘AI 서비스로봇’’ △세무 경영 기능을 제공하는 ‘세모가게’ △통화 연결음에 영상을 더한 ‘V링고’ △24시간 보안 출동 서비스 ‘기가아이즈’ △상권 분석 서비스 ‘KT잘나가게’ 등 소상공인 영업 활동의 디지털 전환을 돕는 소상공인 맞춤형 서비스들을 준비했다.

KT Add Shop은 이번 서울 선릉 사거리점과 광주 상무점을 시작으로 제품 및 콘텐츠 라인업의 다양성을 강화해 전국 KT매장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최찬기 KT 영업본부장 전무는 “제휴플랫폼매장 1호점 오픈 이후 고객들의 의견을 살펴 소상공인 서비스와 MZ세대 대상의 콘텐츠로 개편 최적화를 진행했다”며 “단순한 통신 매장을 넘어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KT Add Shop에서 고객들이 다양한 제휴 상품들을 경험해보길 바란다”고 밝혔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