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중독되면 안돼" 복권 4번째 당첨 55억원 번 미국 남자의 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美 남성 4번째 복권 당첨 총 당첨금만 약 55억원
복권 당첨남 "나는 복권 중독 확실하다"


[파이낸셜뉴스]

파이낸셜뉴스

미국의 한 복권 매장에서 한 여성이 복권을 구매하고 있다. /사진=AP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의 한 남성이 4번째 복권에 당첨됐다. 한 번 당첨되기도 어려운 복권에 4번 당첨된 그는 약 54억8596만원(총상금 460만달러)을 복권 당첨으로만 벌어들였다.

오늘 19일 영국 매체 더선 등에 따르면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알투나에 사는 마이크 루치아노는 이달 6일 약 11억9280만원(100만 달러) 복권에 당첨됐다.

루치아노는 이전에도 총 3번에 걸쳐 복권에 당첨됐다. 그는 지난 1999년에 약 1억1928만원(10만달러), 2016년에 약 35억7660만원(300만달러), 2020년에 약 5억9610만원(50만달러)에 당첨됐다.

루치아노의 아내 셸리 루치아노는 평소에 남편이 덕을 많이 베풀기 때문에 이런 행운이 왔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셸리는 "남편이 항상 사람들을 돕는 데 앞장선다. 베푼 덕이 다시 돌아오는 것이다"고 했다.

루치아노는 매주 정확히 얼마나 많은 돈을 쓰는지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다만 그는 "나는 복권 중독이 확실하다"고 했다. 이어 루치아노는 "필요하다면 병원 진료를 받아서라도 복권 중독을 치료하고 싶다"고 했다. 너무 많은 돈을 복권에 쓰고, 또 많은 시간을 복권에 할애하기 때문이다. 끝으로 루치아노는 "내 업적을 재현하고자 복권에 인생을 거는 사람들은 없었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파이낸셜뉴스

미국의 한 복권매장에 마킹되지 않은 복권이 놓여져 있다. /사진=Aㅖ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복권 #당첨 #행운 #중독 #복권당첨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