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무속·굿판 공방…이전투구 대선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무속·굿판 공방…이전투구 대선판

[앵커]

국민의힘 선대본부가 '건진법사'라고 불린 무속인의 캠프 활동 논란을 차단하기 위해 관련 조직을 해체했습니다.

민주당은 '무당선대본', '굿힘당'이라는 비아냥을 멈추지 않았는데요, 비방과 흑색선전으로 대선판이 급격히 혼탁해지고 있습니다.

정주희 기자입니다.

[기자]

민주당은 "윤석열 후보의 선거대책조직은 "무당선대본"이라며 '무속인 의혹'을 난타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