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베이징올림픽, 일반 입장권 판매 안 하기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다음달 4일 개막하는 베이징 겨울올림픽이 코로나19 우려로 일반 대중에게는 입장권을 판매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베이징올림픽 조직위원회는 코로나19로 인해 '특정 그룹'의 사람들에게 표를 나눠주고 일반인에게는 표를 판매하지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조직위는 지난해 9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해외 관객의 올림픽 관람 불가 결정을 내린 바 있습니다.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

윤지윤 기자(yjy2@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