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인사이드] "대장동 특혜 소지" 실무진 첫 법정증언...윗선 밝힐까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진행 : 강진원 앵커, 박상연 앵커
■ 출연 : 김광삼 / 변호사

* 아래 텍스트는 실제 방송 내용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보다 정확한 내용은 방송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앵커]
대장동 개발 재판에 첫 법정 증인이 등장했습니다. 이 사업의 실무진이었던 인물입니다. 어제 재판에서는 특혜 의혹을 뒷받침하는 증언들이 나오기도 했습니다. 다만 사건의 핵심인 윗선까지 가지는 못했습니다. 김광삼 변호사와 함께 관련 내용 자세히 짚어보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