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뉴있저] 김건희 녹취 이어 무속인 논란?...李 "샤먼 안돼" vs 尹 "심려끼쳐 죄송"

댓글 5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진행 : 변상욱 앵커
■ 출연 : 최영일 / 시사평론가

* 아래 텍스트는 실제 방송 내용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보다 정확한 내용은 방송으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앵커]
정치권이 김건희 씨의 7시간 통화 녹취와 또 새롭게 불거진 무속 논란으로 뜨겁습니다. 최영일 평론가와 관련된 내용들 살펴보겠습니다.

민주당은 김건희 씨가 기자한테 우리 캠프에 와라, 대우를 잘해 주마라고 얘기한 것, 이게 있을 수 있는 일이냐라고 하는 거고. 국민의힘은 긴 사적인 대화 중에서 예를 들면 급여가 적어서 어렵다든가 이런 것들을 얘기하는 과정에서 그래? 하고 안쓰러운 마음에서 던진 얘기인데 그걸 그런 식으로 곡해하면 안 된다 이렇게 얘기가 되는 것 같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