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신영그룹, 창립 34주년 맞아 새 CI·BI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앙일보

신영지웰브랜드 이미지. [신영]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중앙일보

신영그룹 기업 이미지. [신영]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내 대표 부동산 디벨로퍼중 하나인 신영그룹이 창립 34주년을 맞아 종합 부동산 그룹으로 입지를 다지기 위해 기업 이미지(CI)와 브랜드 이미지(BI)를 리뉴얼했다고 17일 밝혔다.

새로운 CI는 도시에 생명력을 불어넣는 디벨로퍼로서의 사명'을 모티브로 삼았다. 4개 색상을 사용해 서로 다른 길이 만나 경계와 지역이 교차하는 곳에 랜드마크를 탄생시킴으로써 도시에 새로운 가치를 부여한다는 철학을 담았다.

브랜드 슬로건은 부동산 개발의 전문성과 축적된 노하우를 토대로 고객의 행복한 삶을 위한 최적의 공간을 완성한다는 의미의 'Good Space for Well Life'로 정했다. 신영은 2004년 디벨로퍼 중 최초로 주거 브랜드(지웰)을 도입한 바 있다.

신영은 이번 리뉴얼을 계기로 기업 내 브랜드 전략도 재정비할 계획이다. 하이엔드 브랜드 '브라이튼'과 주거 브랜드 '신영지웰'의 관리 체계를 정립하고 다양한 채널을 통해 소비자와의 소통도 확대할 계획이다.

신영 관계자는 "이번 리뉴얼은 빠르게 변화하는 대내외적 경영환경에 적응하고 그룹 경영의 새로운 막을 열기 위한 의지를 담은 것"이라며 "종합 부동산그룹으로서 계열사 간 시너지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원 기자 kim.won@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