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애니메이션 월드

우주소녀 쪼꼬미, '슈퍼 그럼요' 챌린지 열풍에 '아티스트 백스테이지' 진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김원겸 기자]그룹 우주소녀(WJSN) 쪼꼬미(Chocome)가 중독성 있는 챌린지로 전 세계에 희망의 메시지를 전파하고 있다.

우주소녀 쪼꼬미(수빈, 루다, 여름, 다영)는 최근 글로벌 숏폼 모바일 비디오 플랫폼 틱톡을 통해 두 번째 싱글 ‘슈퍼 그럼요(Super Yuppers!)’ 챌린지를 시작했다.

쪼꼬미의 상큼한 보컬과 애니메이션을 연상케 하는 샤우팅이 포인트인 ‘슈퍼 그럼요’는 2AM 멤버 이창민이 프로듀싱을 맡아 시너지를 더했다. 특히 만화에서 튀어나온 듯한 강렬한 코스튬을 비롯해 슈퍼 히어로 변신 동작을 연상케 하는 퍼포먼스는 음악 팬들 뿐만 아니라 동료 아티스트들 사이에서도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번 ‘슈퍼 그럼요’ 퍼포먼스 챌린지에는 우주소녀 멤버 엑시와 은서, 몬스타엑스 민혁과 기현, 형원, 주헌, 아이브 유진, 리즈, 이서, 크래비티 정모, 원진, 민희 등 같은 소속사 식구들이 쪼꼬미의 챌린지에 힘을 보탰고, god 데니안과 손호영, 오마이걸 아린, 위키미키 최유정, 비비지 신비, 케플러 최유진, 원호, 권은비, BAE 173 한결, (여자)아이들 미연, 이달의소녀 이브 등 수많은 선후배 아티스트들이 함께하며 글로벌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또한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의 우승팀인 홀리뱅 리더 허니제이와 MC 재재, K팝 커버 댄스 유튜버 땡깡 등 다채로운 분야의 셀럽들이 대거 참여했을 뿐만 아니라, ‘흥칫뿡(Hmph!)’ 컬래버레이션 무대로 화제를 모았던 개그맨 문세윤까지 다시 한번 함께하며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 모으고 있다.

‘슈퍼 그럼요’ 챌린지가 흥하는 또 다른 이유로는 가사에 담긴 희망의 메시지를 들 수 있다. 이에 애니메이션의 한 장면을 떠올리게 하는 다영의 샤우팅 챌린지도 색다른 재미를 더한다.

‘마음이 힘들 땐 어깨를 빌려줄게요 / 부담은 가지지 말아요 / 보답을 하고 싶다면 환하게 웃어주세요 / 그거면 나는 충분하니까’ 등의 가사에는 ‘당신이 부르면 언제든지 나타난다’는 쪼꼬미 히어로즈의 정체성이 고스란히 반영돼 리스너의 힘을 북돋아 준다. 위트와 위로를 동시에 담은 해당 챌린지에는 홍윤화와 김민기 부부, 이은형과 강재준 부부, 이상준, 이진호, 위아이 김요한 등이 참여해 유쾌한 웃음도 선사하고 있다.

앞서 쪼꼬미는 데뷔 싱글 ‘흥칫뿡’을 통해 문세윤, 노라조, 김영철 등과의 컬래버레이션 무대와 각종 SNS를 통해 챌린지를 진행하며 전국에 ‘쪼꼬미 열풍’을 일으킨 바 있다. 이번에도 역시 아티스트부터 글로벌 팬들의 챌린지 러시 속 쪼꼬미는 함께 즐기는 ‘슈퍼 그럼요’로 참여성 챌린지를 주도하며 유닛이 가진 색깔을 더욱 확장해 나가고 있다.

컴백과 동시에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는 쪼꼬미는 ‘슈퍼 그럼요’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며, 여세를 몰아 17일 오후 5시 우주소녀 공식 틱톡 채널에서 스페셜 라이브 ‘아티스트 백스테이지’를 진행한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