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장성규, "귀 막고 입 닫고" 일베 의혹에 "싸이 감성" 해명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방송인 장성규가 '일베'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이를 해명했다.

장성규는 지난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주말엔 귀 막고 입 닫고 쉼표"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흑백 사진 속 장성규는 양손으로 두 귀를 막고 정면을 응시하고 있다.

조이뉴스24

장성규가 '일베' 의혹에 대해 해명했다. [사진=장성규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는 곧 '일베' 의혹에 휩싸였다. 이날 '스트레이트'에서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의 부인 김건희 씨의 통화 녹취록을 보도한다고 밝혔기 때문. 네티즌들은 "녹취록을 듣지 않겠다는 뜻이냐"라며 장성규가 '일베' 인증을 한 것이라고 비난을 쏟아냈다. 또 다른 네티즌들은 해당 게시물에 대한 해명을 요구하기도 했다.

장성규는 "귀 막고 입 닫는 이유가 뭐죠?"라는 댓글에 "친한 촬영 감독님이 너무 멋지게 찍어주셔서 주말에 쉬고 싶은 마음이랑 엮어서 싸이 감성으로 표현해 본 겁니다"라고 답을 남겼다.

앞서 장성규는 2020년 유튜브 예능 '워크맨' 제작진의 자막 문제로 '일베' 논란을 산 바 있다. 당시 그는 "제가 저희 동생(제작진)들을 평가할 자격은 없지만, 제가 느꼈던 동생들은 여러분께서 오해하시는 그런 동생들 아니다. 한 번만 믿어주시고 다시 한번 좀 예쁘게 봐 주시길 부탁드리겠다"라며 "다시는 이런 일 없도록 하겠다"라고 사과했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