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동상이몽2' 안창환♥장희정, 아들 다올 최초 공개…김구라 감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 새 운명부부 안창환♥장희정이 일곱 살 아들을 방송 최초로 공개한다.

17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SBS '너는 내 운명'에는 새 운명부부로 합류하는 배우 안창환과 장희정의 일상이 최초로 공개된다.

조이뉴스24

'동상이몽2' 안창환 장희정 부부가 아들 다올 군을 최초 공개했다. [사진=SBS]



3살 차이 연상연하이자 연기 선후배 사이인 두 사람의 결혼생활은 어떨지 관심을 모으고 있는 가운데, 선공개 영상에는 부부의 일상이 살짝 공개됐다. 영상에서 안창환과 장희정은 올해 7살이 된 아들을 소개했다. 안창환은 "굉장히 엄마를 사랑하는 아이"라고 표현했고, 장희정 역시 "투머치하게 사랑한다. 사랑이 넘치는 아이다"라고 덧붙였다.

이어 공개된 장면에서는 두 눈을 동그랗게 뜨고 카메라를 바라보는 아들 다올 군의 모습이 담겼다. 스튜디오의 예상과 달리 아들은 엄마 장희정과 똑닮은 외모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다올 군은 일어나자마자 엄마, 아빠의 도움 없이 양치질은 물론 등원 준비까지 알아서 하는 야무진 모습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특히 아이를 둔 김성은과 이현이는 "너무 잘 키우셨다"라며 연신 감탄했고, 김구라 역시 "아이가 어른스럽다"라면서 "백태 닦는 7살 처음 본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7세 나이가 믿기지 않는 의젓한 매력과 사랑스러운 애교로 미소를 자아낸 다올 군과 안창환, 장희정 부부의 일상은 17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SBS '너는 내 운명'에서 최초로 공개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