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위드 코로나' 단계적 시행

서울 신규 확진 790명...일주일 전보다 9명 증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790명으로 집계됐습니다.

전날보다는 135명 줄었지만, 일주일 전보다는 9명 늘어났습니다.

지난주 서울의 일일 확진자 수는 911명으로 이전 주 천76.7명보다 165.7명 줄었습니다.

감염경로를 조사 중인 사례도 41.8%에서 36.1%로, 65세 이상 확진자 비율도 10.9%에서 8.4%로 감소했습니다.

관악구 소재 학원 수강생 1명이 지난 10일 확진된 이후 지금까지 누적 49명이 확진됐고, 마포구 소재 학원과 강남구 소재 초등학교 등 기존 집단감염도 이어졌습니다.

서울의 감염병 전담병상 가동률은 22.4%, 중증환자 전담병상 가동률은 38.4%입니다.

YTN 구수본 (soobo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싱글몰트위스키 vs 스카치위스키‘ 다니엘이 설명해준다!
대한민국 24시간 뉴스채널 YTN [LIVE 보기]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및 예방접종 현황을 확인하세요.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