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블랙핑크 제니, 니트 브라톱+핫팬츠…초슬림 실루엣 '감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제니, 샤넬 '코코 크러쉬' 모델 발탁 후 첫 매거진 화보…독보적 분위기]

머니투데이

그룹 블랙핑크 제니/사진=엘르 코리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블랙핑크 제니가 화보 속 늘씬한 실루엣을 뽐냈다.

패션 매거진 '엘르'는 14일 제니와 함께한 2월호 커버 화보를 공개했다.

이번 화보는 제니가 '샤넬'의 화인 주얼리 코코 크러쉬의 글로벌 캠페인 모델로 발탁 이후 진행된 첫 매거진 커버 촬영으로 다채로운 스타일링이 담겼다.

공개된 화보 속 제니는 니트 소재의 브라톱에 핫팬츠를 입고, 짧은 길이의 크롭트 카디건을 걸친 채 포즈를 취했다. 양손에는 퀼팅 디테일이 살아있는 주얼리를 겹겹이 매치해 포인트를 더했다.

제니는 잘록한 허리와 11자 복근을 드러냈으며, 군살 하나 없이 매끈한 각선미를 자랑해 감탄을 자아낸다.

머니투데이

그룹 블랙핑크 제니/사진=엘르 코리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제니는 긴 머리를 자연스럽게 풀어내린 모습으로 청순한 모습을 자랑하기도 했다.

제니는 햇살 아래 카메라를 그윽하게 바라보며 독보적인 '분위기 여신' 자태를 뽐냈다.

머니투데이

그룹 블랙핑크 제니/사진=엘르 코리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제니는 허벅지까지 과감히 드러나는 의상도 완벽하게 소화했다.

제니는 티셔츠 위로 목걸이를 겹겹이 착용하고, 반지와 팔찌, 손목시계까지 착용해 멋스러운 주얼리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제니는 "주얼리는 스타일링에 빼놓을 수 없는 중요한 요소다. 내 새로운 모습을 많이 좋아해주시면 좋겠다"며 촬영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였다는 전언이다.

한편 제니는 구독자 766만 명에 달하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제니루비제인'(Jennierubyjane Official)을 통해 팬들과 소통중이다.

이은 기자 iameun@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