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민중총궐기' 1만 5천 명 집결 추산…"법적 조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을 비롯한 진보 단체 소속 회원들은 오늘 오후 2시 반쯤부터 서울 여의도 공원에 모여 집회를 시작했습니다.

민주노총 측은 20대 대통령 선거에서 노동문제가 관심받지 못하고 있다며, 집회를 통해 노동자의 목소리를 전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주최 측 추산 1만5천 명 정도가 집결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299명이 넘는 인원은 한 집회에 참가할 수 없다는 방역지침에 따라 추후 법적 조치를 진행하겠다는 방침입니다.

[고영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