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북한 “철도기동 미사일연대 사격훈련…전술유도탄 2발 목표 명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매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북한이 전날 철도기동 미사일연대가 검열사격훈련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조선중앙통신은 15일 “평안북도 철도기동 미사일연대의 실전능력 판정을 위한 검열사격 훈련이 14일 진행됐다”고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은 “철도기동 미사일연대는 14일 오전 총참모부로부터 불의에 화력임무를 접수하고, 신속히 지적된 발사지점으로 기동해 2발의 전술유도탄으로 조선 동해상의 설정목표를 명중타격했다"고 밝혔다.

이날 훈련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참관하지 않은 채 군 지휘성원들과 국방과학원의 지도간부들이 지도했다.

앞서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북한은 전날 오후 2시 41분과 2시 52분경 북한 평안북도 의주 일대에서 동북쪽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 2발을 발사했다.

이번 발사는 올해 들어 세 번째 무력시위다. 북한은 지난 5일과 11일에도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를 각 한 발씩 쐈다.

[김우현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