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서울우유, '여성이 젖소로 변하는 광고' 사과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여성을 젖소에 비유한 듯한 광고를 만들어 공개했다가 논란을 일으킨 서울우유가 해당 영상을 삭제하고 사과했습니다.

서울우유는 홈페이지에 지난달 29일 한 남성이 목초지에 있는 젖소를 카메라로 촬영하는 콘셉트의 광고를 공개한 것과 관련해 사과문을 올렸습니다.

회사 측은 이번 사안을 무겁게 받아들이며 유사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세심한 주의를 기울이겠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누리꾼들은 해당 광고가 여성을 젖소에 비유하고 불법 촬영하는 내용까지 담고 있다며 거세게 비난했습니다.

YTN 김상우 (kimsang@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및 예방접종 현황을 확인하세요.
연예인 A씨와 유튜버의 싸움? 궁금하다면 [웹툰뉴스]
대한민국 24시간 뉴스채널 YTN [LIVE 보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