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현경, SNS서 결혼 발표 “소중한 분과 새 출발 하게 됐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이현경 인스타그램 인스타그램 캡처


프리랜서 아나운서 이현경(사진)이 결혼한다.

이현경은 9일 인스타그램에 “제가 소중한 분과 새로운 출발을 하게 되었습니다”라고 운을 뗐다.

그는 “직접 전해드리고픈 마음에 글을 적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멀리서 또 가까이에서 저의 부족한 모습도, 작은 노력도 여러 해 지켜봐 주셨기에 제게 의미 있는 일 역시 함께 나누고 싶은 마음”이라고 설명했다.

더불어 “보내주셨던 따뜻한 격려와 축복을 거름 삼아 지혜롭게 살아가겠다”며 포부를 드러냈다.

그러면서 “현장에서 마음껏 만나 뵙지 못한 채 서로의 안녕만을 바라는 날들이 오랫동안 지나고 있다”고 강조했다.

나아가 “예상치 못한 시간은 너무 빠른 것 같기도, 너무 더딘 것 같기도 하다. 모쪼록 강건하시기만을 바란다”고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 속 이현경은 오프숄더 웨딩드레스를 입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한편 이현경은 LCK 6대 인터뷰어로 활동한 바 있다.

김찬영 온라인 뉴스 기자 johndoe98@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