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손혁 전 키움 감독, 한화 전력 강화 코디네이터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노컷뉴스

한화 전력 강화 코디네이터로 선임된 손혁 전 키움 감독.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화 전력 강화 코디네이터로 선임된 손혁 전 키움 감독. 연합뉴스
프로야구 한화가 손혁 전 키움 감독을 구단 전력 강화 코디네이터로 선임했다.

한화는 9일 "손혁 코디네이터의 풍부한 야구 관련 경력과 해박한 지식을 바탕으로 선수단 전력 강화 방안을 정립하기 위해 이번 전문 인력 영입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손혁 코디네이터의 데이터에 대한 높은 이해도와 활용 방안에 대한 관심이 구단이 추구하는 과학적 근거에 따른 선수 육성 시스템 구축에도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손 코디네이터는 공주고와 고려대를 졸업한 후 LG, KIA, 두산에서 뛰었다. 한화와는 2009년 인스트럭터로 첫 인연을 맺었다. 야구 해설위원을 거쳐 SK(현 SSG)와 넥센(현 키움)에서 투수 코치를 역임했고, 지난 2020시즌에는 키움 감독을 맡은 바 있다. 미국 마이너리그 노퍽 타이즈에서 선수로 뛴 경험까지 갖춰 국내외 야구 관련 네트워크가 폭넓다는 평가를 받는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