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성동일 아들 성준 과학고 입학...이 집엔 '이것' 없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성동일 성준 부자. 사진|MBC


배우 성동일의 아들 성준이 과학고에 합격했다.

9일 인천 진산과학고 측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성동일 씨 아들 성준 군이 2022년 신입생 모집에서 최종 합격했다"고 밝혔다.

진산과학고 모집 요강에 따르면 2022학년도 신입생은 4학급으로 총 80명을 선발한다. 성준은 1단계 서류평가, 2단계 출석면담, 3단계 창의인성면접 과정을 거쳐 지난 3일 최종 합격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이에 성동일은 아들이 다니는 학원에 화분을 보내 과학고 입학을 도와준 선생님들께 감사 인사를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성준은 아빠 성동일과 함께 2014~2015년 방송된 MBC '아빠! 어디가?'에 출연한 경력이 있어 누리꾼의 축하가 이어졌다. 성준은 당시 나이답지 않게 학구적인 모습으로 '성선비'라는 애칭을 얻은 바 있어 누리꾼들은 "잘 커줘 고맙다" "역시 성선비" "우리집도 TV 없애야겠어요" 등의 반응을 보내며 축하했다.

성준은 '아빠! 어디가?' 이후 방송에 간간이 등장하기도 했으나 평범한 학생의 일상을 보내왔다. 그러다 성동일이 지난 7월 출연한 KBS2 '대화의 희열3'에서 3남매의 근황을 전하며 중3이 된 성준의 모습을 공개해 관심을 얻기도 했다.

스타투데이

성동일 아들 성준. 사진|'대화의 희열3' 방송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당시 성동일은 아들에 대해 "공부하고 사교육 받는다. 준이는 성향 자체가 불평불만 별로 없이 자기가 해야 될 거면 힘들어도 한다. 어릴 때 모습 그대로"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아직도 제일 많이 안아주고, 잘 때는 '아빠 한 번 안아주세요'라고 한다"며 아들 성준과 애정표현을 자주 하는 사이임을 귀띔했다.

아들을 과학고에 보낸 인기 배우 성동일의 집에는 TV가 없는 것으로 유명하다.

성동일은 '대화의 희열'에서도 "집에 TV가 없어서 애들도 내가 어디 출연하는지 모른다. 처음에 우리 집에 조인성, 공효진, 엑소 디오, 이광수가 와도 본 적이 없어서 모르더라. BTS 뷔도 모른다"고 말했다.

또 성동일은 지난 2일 방송된 tvN 예능 '바퀴 달린 집3'에 게스트로 출연한 배우 조현철이 낚시에 영 흥미를 붙이지 못하자 "너도 낚시 정말 너하고 안 맞구나? 너도 적성 안 맞으면 안 하는 스타일이니? 어쩜 우리 아들하고 똑같니. 우리 아들도 적성 안 맞으면 아예 안해"라며 아들 성준을 언급하기도 했다.

한편 성동일은 지난 2003년 박경혜씨와 결혼, 슬하에 아들 성준 군, 딸 성빈, 성율 양을 두고 있다.

[박세연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