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네이버웹툰, 美 비아콤 인터네셔널 스튜디오와 파트너십 체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네이버웹툰 및 왓패드 로컬 IP 영상화 개발 본격화

[아이뉴스24 장가람 기자]네이버웹툰이 자사 IP 영상화 작업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아이뉴스24

네이버웹툰이 VIS와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사진은 각사 CI. [사진=네이버웹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네이버웹툰과 왓패드 통합 영상 스튜디오인 '왓패드 웹툰 스튜디오'는 9일 미국 '비아콤CBS 인터네셔널 스튜디오'(VIS)와 콘텐츠 제작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이번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양사는 앞으로 네이버웹툰과 왓패드 지식재산권(IP)를 기반으로 한 영상화 시리즈를 공동 제작할 예정이다. 제작된 영상물은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플랫폼인 파라마운트 플러스를 비롯한 비아콤CBS의 다양한 네트워크를 통해 서비스할 계획이다.

왓패드 웹툰 스튜디오가 보유한 10억 개 이상의 원천 IP를 바탕으로 양사는 여러 장르와 풍부한 스토리를 통해 데이터에 기반한 새롭고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해 글로벌 MZ세대 공략이 목적이다.

VIS는 파라마운트 플러스, 니켈로디언, MTV 등을 포함한 비아콤 CBS 브랜드 및 플랫폼용 콘텐츠 제작을 포함하는 스튜디오 법인이다. 전세계 주요 콘텐츠 사업자들에 오리지널, 공동 제작, 로컬 프로덕션을 통한 콘텐츠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VIS의 모기업인 비아콤CBS는 미국 3대 지상파TV 중 하나인 CBS와 영화제작사 파라마운트 픽처스를 소유한 글로벌 미디어 기업이다.

아론 래비츠 왓패드 웹툰 스튜디오 부문장은 "왓패드 웹툰 스튜디오는 VIS와 이번 협업을 바탕으로 더욱 다양하고 독창적인 스토리를 전세계에 공급할 것"이라며 "같은 비전을 공유하는 VIS와 함께하게 되어 기대가 크다"고 전했다.

아리탄 VIS 부사장 겸 전략 책임자는 "VIS는 신선한 스토리를 영상 콘텐츠로 담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이번 왓패드 웹툰 스튜디오와 파트너십을 통해 더욱 새롭고 다양한 목소리를 담을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장가람 기자(jay@inews24.com)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