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유체이탈자' 1위 유지…'돈 룩 업' 3위 출발[MK박스오피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유체이탈자’가 박스오피스 1위를 지켰다.

9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유체이탈자’(감독 윤재근)는 지난 8일 1만 4160의 관객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를 유지했다. 누적 관객수는 67만 5199명이다.

윤계상의 1인 7역으로 화제를 모은 ‘유체이탈자’는 기억을 잃은 채 12시간마다 다른 사람의 몸에서 깨어나는 한 남자가 모두의 표적이 된 진짜 자신을 찾기 위해 사투를 벌이는 액션 영화다.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오미크론 변이가 등장하면서 긴장감이 감돌고 있는 극장가에서 고군분투하고 있다.

2위는 전종서 손석구 주연의 ‘연애 빠진 로맨스’(감독 정가영)가 차지했다. 같은 날 1만 3418명의 관객을 동원, 누적 관객수는 43만 8645명이다. 연애는 싫지만 외로운 건 더 싫은 자영과 일도 연애도 뜻대로 안 풀리는 우리, 이름 이유 마음 다 감추고 시작한 그들만의 특별한 로맨스를 담았다.

3위는 8일 개봉한 넷플릭스 영화 ‘돈 룩 업’(감독 아담 맥케이)이 꿰찼다. 1만 2265명의 관객을 동원, 누적 관객수는 1만 2437명이다. ‘돈 룩 업’은 지구를 멸망시킬 혜성이 다가오는 것을 발견한 두 천문학자가 이 사실을 전 세계에 알리기 위해 대규모 언론 투어에 나서는 이야기를 그린다.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제니퍼 로런스, 롭 모건, 메릴 스트립, 조나 힐, 마크 라일런스, 타일러 페리, 티모시 샬라메, 론 펄먼, 아리아나 그란데, 스콧 메스쿠디, 케이트 블란쳇 등 화려한 라인업으로 화제를 모았다.

[양소영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