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그릴이 왜 있지?"…럭셔리 전기차 BMW iX[타봤어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수직형 키드니 그릴 특징적…지능형 패널로 탄생

심플함이 고급스러운 느낌 줘…'샤이테크' 반영

앞좌석 시트엔 4D 오디오 체험도…총 30개 스피커 장착

정숙한 전기차…3가지 주행모드 활용 가능

[사진·글=이데일리 손의연 기자] “편안함을 넘어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자동차.”

이데일리

BMW iX 외관 전경. (사진=손의연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BMW코리아가 지난달 22일 BMW iX를 공식 출시하며 새로운 도전을 시작했다. BMW는 지난 2011년 i브랜드를 선보였고 2014년엔 전기차 i3를 내놨다. iX는 BMW가 i3 이후 7년 만에 다시 야심차게 내놓은 준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모델이다. BMW는 커지고 있는 국내 전기차 럭셔리 시장을 iX를 통해 먼저 공략하겠다는 계획이다.

최근 개최된 iX시승행사에서 iX의 실내공간과 주행성능을 경험해봤다. 인천시 영종도 BMW 드라이빙센터에서 경유지를 거쳐 경기도 파주시 헤이리마을을 찍고 돌아오는 170km 정도 구간이었다.

처음에 눈에 띈 부분은 이른바 ‘콧구멍’으로 불리는 수직형 키드니 그릴이다. 전기차인 만큼 그릴 기능은 필요 없는데 BMW의 특징적인 디자인 요소를 살린 부분이다. 가까이서 보니 그릴 무늬를 프린트한 형태였다. BMW는 이 부분에 카메라와 레이더 및 각종 센서를 담아 지능형 패널 역할을 하도록 했다.

이데일리

BMW iX 외관 전경.(사진=손의연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얇은 레이저라이트와 리어라이트는 스포티한 인상을 주는데 주행 성능을 강조한 iX의 방향성을 보여주는 듯했다. 연초부터 BMW는 iX를 연말에 출시하겠다고 밝혀왔는데 가장 궁금했던 건 ‘샤이테크’가 적용된 모습이었다.

iX는 차량 내외부에 ‘평소엔 숨겨져 있지만 필요할 때만 기능을 드러내는’ 샤이테크를 적극 도입했다. 차에 타보니 여태까지 경험한 자동차와는 다른 느낌이었다. 우선 내부가 굉장히 심플해 고급스러운 느낌을 자아냈다. 수년간 미니멀리즘이 유행하면서 인테리어 대세가 됐기 때문에 디자인 측면에서 대부분 운전자가 만족할 듯 싶었다. 절제된 디자인 덕에 운전석과 조수석, 2열도 더 넓게 느껴졌다.

실내는 단순한 구성이지만 내부 장식에 드라이브(Drive) 컨트롤러와 볼륨 조절 다이얼, 기어 셀렉터, 시트 조작 및 메모리 버튼 등을 크리스탈로 제작해 포인트를 줬다. 시트와 대시보드엔 올리브잎 추출물로 가공된 친환경 천연가죽이 사용됐다. 이는 기존 가죽 질감과 크게 차이는 없어 낯설지 않았다.

이데일리

BMW iX 내부 전경. (사진=손의연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특히 인상적인 부분은 육각형 형태인 스티어링휠이었다. 기존 핸들과 모양이 달라 운전할 때 불편할까봐 우려가 되기도 했지만 실제 스티어링휠을 잡아보니 와인딩 구간에서 조작이 더 편안했다. 대시보드 위에는 12.3인치 인스트루먼트 디스플레이와 14.9인치 컨트롤 디스플레이로 구성된 BMW 커브드 디스플레이가 자리잡았다. 커브드 디스플레이는 육각형 스티어링휠과 어우러져 마치 게임기에 올라탄 듯해 흥미로웠다.

시승 코스 대부분은 고속도로로 충분히 속도를 내서 달려볼 수 있었다. 전기차 특성상 가속이 금방 붙고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제로백)까지 6.1초만에 도달하는 차량인 만큼 속도감을 즐길 수 있었다. 스포츠 모드로 바꿔보니 순간적으로 페달이 가벼워지면서 치고 나가는 느낌도 좋았다. 퍼스널·스포츠·효율 모드 등 세 가지 주행모드를 갖췄는데 국내 도심에서 주행하는 경우 퍼스널과 효율 모드로도 충분할 듯하다.

고속에서도 소음 차단이 훌륭했다. 이 장점을 적극 누릴 수 있도록 BMW는 총 30개의 스피커로 모든 탑승자가 음악을 즐길 수 있게 했다. 앞좌석에서는 익사이터를 활용한 4차원(4D) 오디오도 도입했다. 음악을 틀자 시트에서 진동이 느껴지며 흥이 나는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었다. iX는 앞뒤 좌석 헤드레스트에 8개의 스피커를 내장했다. 루프엔 4개의 3D 스피커를 비롯해 2개의 중앙 베이스 스피커와 뒷좌석 아래 2개의 서브 우퍼를 적용했다.

iX는 BMW가 설명한 대로 럭셔리한 감성을 주면서 스포티함도 갖춘 SUV였다. 1회 충전 주행 거리는 iX xDrive50이 복합 447km, iX xDrive40이 복합 313km다. 탁월하지는 않지만 뒤떨어지지도 않는 수준이다. 가격은 iX xDrive40이 1억2260만원, iX xDrive50이 1억4630만이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