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또 '우회전 화물차'에‥횡단보도 건너던 초등생 참변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인천의 한 초등학교 앞에서, 신호를 무시하고 우회전을 하던 대형 화물차가 횡단보도를 덮치면서, 학교에 가던 3학년 아이가 그 자리에서 숨졌습니다.

끊이지 않고 계속되고 있는 화물차 우회전 사고, 가장 안전해야 할 학교 앞에서 아이들의 목숨이 위협받고 있습니다.

손하늘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 리포트 ▶

오늘 아침, 인천 부평동의 초등학교 앞.

어린이들이 학교를 향해 걸어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