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팝업★]"기분이 너므 좋다"‥슈 남편 임효성, 3년 5개월만 전한 근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POP=박서현기자]
헤럴드경제

슈/사진=헤럴드POP DB



S.E.S 출신 슈의 남편 임효성이 근황을 전했다.

지난 7일 임효성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기분이 너므 좋다 다시 행복모드~사랑해 삼남매"라는 글과 함께 풍경 사진을 게재했다.

임효성이 SNS로 근황을 전한 것은 약 3년 5개월만이기에 지인들도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먼저 뮤지컬배우 손준호는 "형 오랜만이네요"라고 인사했고, 임효성은 "보고싶다 골프 라이벌ㅎ"이라고 대댓글을 남겼다.

앞서 농구선수 출신 임효성은 지난 2010년 4월 슈와 결혼. 슬하 아들과 쌍둥이 딸을 두고 있으며, SBS 예능 프로그램 '오 마이 베이비'에 가족들과 함께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이후 지난 2018년 슈가 상습도박 혐의로 불구속 기소되는 사건이 벌어졌다. 여기에 남편 임효성과의 별거설까지 제기됐던 터. 그러나 임효성은 "이혼 등 부부간 마찰이 있다는 추측이 난무하고 있지만 사실이 아니다. 남편으로서 최선을 다해 가정을 올바른 길로 이끌 것"이라며 "남편으로서 최선을 다해 가정을 올바른 길로 이끌 것을 다짐드린다"고 직접 인터뷰를 해 의혹을 부인하기도 했다.

임효성이 오랜만에 전한 근황에 네티즌들의 시선도 쏠리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