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흙에 살리라' 가수 홍세민 별세…향년 71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더팩트

가수 홍세민이 지난 달 30일 별세한 소식이 뒤늦게 알려졌다. /박성서 대중문화평론가 페이스북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1970년대 인기 모은 가수…추모 이어져

[더팩트ㅣ이한림 기자] '흙에 살리라'를 부른 가수 홍세민이 별세했다.

8일 대중음악계에 따르면 홍세민은 지난달 30일 세상을 떠났다. 향년 71세.

1950년생인 홍세민은 전남 해남군 출신으로 1971년 노래 '정 두고 떠난 사람'을 통해 가수로 데뷔했다. 이후 무명 생활을 겪다가 1973년 '흙에 살리라'를 통해 인기 가수가 됐다.

특히 '흙에 살리라'는 2006년 KBS '가요무대'가 선정한 35주년 기념 방송횟수 집계 '애창곡 100선'에서는 47위에 오르기도 했다. 이 외에도 대표곡으로는 '왜 말 못해'(1974) '나의 생각'(1977) '잊지 못해요'(1978) 등이 있다.

고인에 대한 추모도 이어지고 있다. 박성서 대중문화평론가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1970년대 산업화로 인해 이촌향도 현상이 가속화될 때 고향의 소중함을 일깨워준 노래 '흙에 살리라'처럼 가수 홍세민님은 흙의 소중함, 고향의 소중함과 함께 우리들 가슴 속에 영원히 살아있을 것이다"고 추모했다.

2kuns@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