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프로축구 K리그

멘토-멘티가 함께한 꿈같은 울산 1박2일 축구여행…K리그 드림어시스트 축구캠프 성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지난 4~5일 K리그 드림어시스트 축구 캠프에 참가한 멘토, 멘티가 한데 어우러져 울산문수경기장 투어를 마친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 제공 | 한국프로축구연맹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김용일기자] ‘K리그 드림어시스트’가 지난 4~5일 울산에서 축구 캠프를 열고 K리거 출신 멘토와 축구 꿈나무의 유의미한 동행을 지원했다.

K리그 드림어시스트는 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과 K리그 공식 후원사 현대오일뱅크, 대한축구협회 축구사랑나눔재단이 함께하는 사회공헌활동이다. 전, 현직 K리거와 유소년 선수 간의 일대일 멘토링을 지원하고 멘티에게 다양한 방식으로 후원한다.

이번 축구 캠프는 멘토-멘티가 1박2일 동안 교류하며 친밀감을 형성하고, 멘티가 실제 프로 선수의 생활과 훈련을 체험하게 하려고 마련됐다. 첫날 4일엔 울산 현대 클럽하우스를 방문해 프로 선수의 일상을 지켜보고, 울산 U-15 코치진과 함께 훈련하는 시간을 가졌다. 멘토-멘티 간 미니게임, 레크리에이션 활동 등도 이어졌다. 울산 주장인 이청용을 비롯해, 김태환, 조수혁 등 스타 선수들이 깜짝 방문해 멘티에게 진심 어린 조언도 했다.

스포츠서울

제공 | 한국프로축구연맹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제공 | 한국프로축구연맹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5일 오전엔 고차원, 문기한, 박진포 등 K리거 출신 멘토의 강연이 진행됐다. 축구를 시작한 이유부터 축구와 학업 사이 고민, 슬럼프 극복법 등 다양한 주제로 펼쳐졌다. 오후엔 울산문수경기장 투어를 진행했으며, K리그1 38라운드 최종전 울산과 대구FC의 경기를 관전했다.

스포츠서울

제공 | 한국프로축구연맹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리그 통산 255경기에 출장한 박진포 멘토는 “멘티와 운동하고 고민 상담을 하면서 좋은 시간을 보냈다. 이런 자리를 마련해주셔서 감사하다. 코로나 상황이 나아져서 더 많은 멘토, 멘티가 참가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K리그 드림어시스트는 지난해 1기 출범 이후 꾸준한 관심을 받았다. 올해는 2기가 활동 중이다. 프로연맹은 지난해 진로 교육 활성화 공로로 교육부 장관 표창을 받은 적이 있다. 또 프로그램 파트너인 롯데칠성음료, 푸마, 크라운, 바른세상병원이 선수 성장을 위한 축구용품, 음료, 제과, 부상치료 등을 지원하고 있다.
kyi0486@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