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유태오, ‘영화& 박선영입니다’ 출연…근황 눈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유태오가 8일 멜론 스테이션 ‘영화& 박선영입니다’를 다시 찾았다.

이날 멜론은 “지난해 ‘영화& 박선영입니다’에 출연했던 유태오가 1년 만에 재방문했다. 영화 ‘로그 인 벨지움’(Log in Belgium)의 감독으로 돌아온 글로벌 스타 유태오의 이야기부터 전 세계를 무대로 활동 중인 근황까지 다양한 이야기가 담길 예정이다”고 밝혔다.

멜론에 따르면 유태오는 ‘영화& 박선영입니다’를 통해 지난 1일 개봉한 감독 데뷔작 ‘로그 인 벨지움’이 탄생하게 된 뒷이야기를 전격 공개했다. 또한 아내 니키리를 향한 애정을 과시하며 “영화를 정말 좋아한다. 지난 몇 년간 계속 시나리오를 집필하기도 했고 기획도 했다. 워낙 기획을 잘하는 사람이라 파워풀한 기획들이 있다”며 근황을 대신 전했다.

이와 함께 “지금 겨울잠을 자고 있다. 추워지면 알아서 구석에서 자기 시작한다”며 방송을 통해 공개돼 뜨거운 관심을 받았던 유태오의 반려 거북이 모모의 근황도 공개했다.

뿐만 아니라 영화광으로 유명한 유태오는 ‘영화& 박선영입니다’ 청취자를 위해 요시다 다이하치 감독의 ‘종이달’과 다리어스 마더 감독의 ‘사운드 오브 메탈’을 추천했다.

유태오가 출연한 ‘영화& 박선영입니다’는 8일 오전 10시 멜론을 통해 공개됐다.

김재원 기자 jkim@sportsworldi.com

김재원 기자 jkim@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