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애플, 사업 규제 완화 위해 中과 5년간 323조원 투자 비밀 계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중국 베이징에 있는 애플 플래그쉽 스토어. EPA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애플이 중국내 원활한 사업을 위해 2016년 중국과 5년에 걸쳐 약 2750억달러(약 323조억원)를 투자하는 비밀 계약을 체결한 것으로 알려졌다.

8일 미 IT 전문매체 디인포메이션과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애플에 대한 중국의 일련의 규제 조치 등을 취소하기 위해 2016년 중국을 여러 차례 방문했고, 애플이 자국 경제에 충분히 기여하지 않는다고 질타하는 중국 관리들에게 규제 완화를 조건으로 이러한 투자에 합의했다.

애플은 협정의 일환으로 중국 장비 공급업체의 부품을 더 많이 사용하기로 약속하고, 중국 소프트웨어 회사와 협정을 체결하고 중국 대학과 기술 협력 방식 등으로 중국에 직접 투자했다.

또 쿡 CEO는 애플이 투자, 비즈니스 거래 및 근로자 교육을 통해 중국의 경제적, 기술적 강점을 개발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관리들에게 약속했다.

대신 애플은 결제 서비스인 애플페이, 클라우드 서비스인 아이클라우드, 앱 장터인 앱스토어에 대한 제재를 면제받았다.

최근 6년간 아이폰은 중국에서 가장 잘 팔리는 스마트폰이다. 애플은 지난 3분기 중국에서 83%의 매출 성장률을 기록했다. 애플 작년 연간 매출의 19%를 중국에서 거뒀다.

베이징=이귀전 특파원 frei5922@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