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손흥민으로 바라보는 축구세상

'해버지' 박지성, "손흥민, 트로피 상관없이 PL 최고 선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우충원 기자] "손흥민, 트로피와 상관없이 프리미어리그 최고 선수중 한 명".

박지성은 8일(이하 한국시간) 싱가포르 매체 더스트레이츠 타임즈에 게재된 인터뷰서 "손흥민은 세계 그 어느 팀에서도 뛸 수 있다는 걸, 어떤 선수하고도 겨룰 수 있다는 걸 증명하고 있다고 생각한다. 빅클럽와 대결은 항상 어렵다. 도전적인 상황"이라며 "트로피와 상관없이 손흥민은 프리미어리그 최고 선수 중 한명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손흥민이 트로피를 들어 올리길 바란다. 하지만 선수로서 보자면 손흥민에게 문제가 아닐지도 모른다. 그에게 무엇이 가장 중요한 것이 무엇인가에 달려 있다"며 "손흥민은 현재 행복하다.또 앞으로 어떤 일이 일어나게 될지 모른다"라고 설명했다.

박지성은 프리미어리그서 뛰고 있는 아시아 출신 선수들에 대해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손흥민을 비롯해 황희찬(울버햄튼), 미나미노 다쿠미(리버풀), 도미야스 다케히로(아스날), 사만 고도스(브렌트퍼드) 등이 프리미어리그서 활약하고 있다.

아시아 출신 선수들의 대부격인 박지성은 "아시아 출신 선수들이 유럽에서 쟁쟁한 선수들과 경쟁하고 있다. 유럽팀들도 아시아 선수들의 경쟁력이 뛰어나다는 것을 알고 있다"며 "내가 선수시절에는 아시아 선수들이 현지 선수들과 경쟁하는 것이 어려웠다"라고 전했다.

또 박지성은 "아시아 선수들의 기량이 요즘 많이 높아졌다. 개개인의 기량은 점점 더 좋아지고 있다. 그리고 여전히 열심히 뛴다는 아시아 선수들의 전형적인 강점도 가지고 있다. 손흥민과 황희찬은 열심히 뛰고 동시에 대단한 기술을 가지고 있어서 대단한 골들을 넣을 수 있다. 그들이 돋보이는 이유"라고 설명했다. /10bird@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