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아파트 화단 곳곳에 푸들 사체...어느 공기업 직원의 만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강아지들을 입양해 엽기적인 수법으로 학대하다 죽인 40대 공기업 직원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이 남성은 자신이 사는 아파트 화단에 강아지 사체를 묻어 범행을 숨기려 했습니다.

자신의 소행이라는 게 밝혀진 뒤에는 회사에서 난처하게 됐다며 사건을 무마해달라는 뜻을 전하기도 했다는데요.

이 사건 취재한 기자에게 자세한 이야기 들어보겠습니다. 김민성 기자!

먼저 사건 내용 간략히 정리해 주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