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IT기업 이모저모

"애플, 중국 진출위해 323조원 규모 극비 투자계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팀 쿡, 2016년 중국 정부와 체결…앱스토어 등 규제 면제 로비도

(지디넷코리아=이정현 미디어연구소)스티브 잡스의 뒤를 이어 애플 최고경영자(CEO)로 취임한 팀 쿡은 회사를 엄청나게 키워내는 데 성공했다. 잡스 못지 않은 능력을 발휘하면서 애플을 시가총액 1위 기업으로 성장시켰다.

팀 쿡이 애플을 성장시킨 비결 중 하나는 중국 공략이었다. 세계 최대 시장인 중국의 문을 성공적으로 열어젖히면서 고속 성장의 기반을 다졌다.

그런데 팀 쿡이 중국 사업을 위해 2016년 극비리에 2천750억 달러(약 323조원) 규모 투자 계약을 체결했다는 사실이 공개됐다.

미국 IT매체 디인포메이션은 7일(현지시간) 애플 내무 문서와 관계자들의 인터뷰를 토대로 팀 쿡이 2016년 중국 사업 진행을 위해 중국 관리들과 중국 경제와 기술 개발에 투자를 약속했다고 보도했다. 당시 팀 쿡은 최소 2천750억 달러 규모의 투자 계획에 서명했다는 것이 디인포메이션 보도의 골자다.

지디넷코리아

사진=씨넷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계약은 2016년 팀 쿡의 중국 방문 도중 이뤄졌으며, 계약 기간은 5년으로 알려졌다. 보도에 따르면, 해당 계약은 중국 시장에서 애플의 좋지 않은 평판과 애플이 중국 경제에 충분히 기여하지 못하고 있다고 믿는 중국 관리들을 우려하는 애플 경영진들이 주도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디넷코리아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 (사진=씨넷)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016년 5월 팀 쿡은 중국을 달래기 위해 애플이 중국 차량 공유 업체 디디추싱에 10억 달러를 투자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이 후, 팀쿡과 애플 최고운영책임자인 제프 윌리암스, 정부 업무 책임자 리사 잭슨는 중국 정부 고위 관리들을 만났다.

내부 문서에 따르면, 팀 쿡은 애플페이, 아이클라우드, 앱스토어에 대한 중국 정부의 제재를 면제받기 위해 공무원들에게 로비를 했고, 이후 중국 국가발전개혁위원회와 1250단어 분량의 합의서를 작성했다.

이 계약에는 중국 제조사들이 앞선 제조 기술을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중국 인재의 교육과 훈련, 중국 공급사의 부품을 더 많이 사용, 중국 소프트웨어를 더 많이 쓰고 중국 대학이나 중국 IT기업에 직접 투자하는 내용이 담겨있다. 이 계약은 이의가 없으면 2022년 5월까지 자동으로 1년 추가 연장된다.

이 협상은 중국 정부의 규제를 없애 애플이 중국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출하는 계기가 됐다고 외신들은 전했다.

디인포메이션에 따르면, 애플이 국제 협상에서 팀 쿡에 크게 의존하고 있으며, 그가 CEO 자리에서 물러나면 이 문제를 다루는 데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고 평했다.

이정현 미디어연구소(jh7253@zdnet.co.kr)

<©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