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DB 허웅, 올스타전 팬 투표 2차 중간 집계 1위…2위는 허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올스타전 팬 투표 1, 2위를 달리고 있는 허웅(왼쪽)과 허훈 / 사진=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한주 기자] 허웅(원주 DB)이 올스타전 팬 투표 2차 중간 집계 1위에 올랐다. 동생 허훈(수원 KT)은 2위로 형을 맹추격하고 있다.

지난달 20일부터 KBL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되고 있는 2021-2022 KGC 인삼공사 정관장 프로농구 올스타전 팬 투표 2차 중간 집계 결과 허웅은 7일 오후 1시 기준 10만4792표를 받으며 최다 득표를 기록 중이다.

허웅은 올 시즌 18경기에 출전해 평균 17.3득점을 올리며 이 부문 국내 선수 1위를 달리고 있다. 평균 3점슛도 2.5개로 1위다.

허웅이 유일하게 10만 표를 넘긴 가운데 지난 시즌 올스타 팬 투표 1위 허훈은 8만5726표로 형을 맹렬히 추격하고 있다.

평균 어시스트 1위(7.2개)의 김시래(서울 삼성)는 7만2389표로 3위, 국내 선수 평균 리바운드 1위(7.2개)를 기록 중인 양홍석(수원 KT)이 6만7690표로 4위다.

이어 전주 KCC의 에이스 이정현(6만6496표)과 대구 한국가스공사 김낙현(6만4418표)이 5, 6위를 달리고 있으며 서울 SK와 안양 KGC의 주전가드 김선형(6만4046표)과 변준형(5만5360표)이 7, 8위를 기록하고 있다.

또한 정규경기 2라운드 평균 득점 20.3점을 기록한 고양 오리온 이대성(5만3948표)과 DB의 주전 센터 김종규(5만3771표)가 10위 권 이내로 진입했다.

올스타전 참가 선수는 팬 투표를 통해 포지션 구분 없이 최다 투표를 받은 선수들을 대상으로 기술위원회를 통해 최종 24명의 선수가 선발되며 팬 투표 1, 2위 선수가 올스타전 주장이 돼 드래프트를 통해 올스타팀을 구성한다.

프로농구 올스타전 팬 투표는 오는 16일 오후 6시까지 진행되며, 투표 결과는 14일부터 비공개로 전환된다. 투표에 참여한 팬들은 추첨을 통해 10개 구단 대표선수 사인볼, 미니 골든볼, KBL 미디어가이드북, USB 등 다양한 경품이 제공된다.

[스포츠투데이 이한주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