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조경식 과기정통부 차관, 디지털배움터 코로나19 방역현장 점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지역사회 확산 방지 위해 지자체와 관계기관 긴밀히 협조"

[아이뉴스24 심지혜 기자] 조경식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2차관이 7일 세종시 보람동 복합커뮤니티센터에 위치한 디지털배움터를 방문, 코로나19 방역 실태를 점검했다.

아이뉴스24

조경식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2차관이 6월 4일 오후 서울 중구 서울중앙우체국에서 열린 '제1차 디지털 ICT 해외진출 TF 회의' 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과기정통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디지털배움터는 커뮤니티센터·도서관·경로당 등 집 근처 생활공간을 활용해 고령층, 장애인 등 취약계층을 포함한 전 국민 누구나 필요한 디지털 역량을 교육 받을 수 있도록 지원(전국 1천여개소)하는 곳이다.

디지털배움터는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발열검사, 손 소독 등 출입 관리 ▲교육 전·후 교육장 환기, 디지털기기 소독 등 시설 내 방역 ▲강사·서포터즈 건강 이상 유무 상시 확인 등 방역조치를 강화하여 시행 중이다.

이날 조 차관은 디지털배움터 관련 지자체, 관계기관 등으로부터 코로나19 방역 대응 관련 보고를 받았다.

조 차관은 "최근 국내외에서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증가하는 가운데, 지역 사회의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 최일선에 있는 지자체와 관계기관이 긴밀히 협조하고 관련 상황을 공유해 신속히 대응해달라"고 당부했다.

/심지혜 기자(sjh@inews24.com)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