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인천 교회발 '오미크론' 서울 전파..."예배 참석자 n차 감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오미크론'으로 시설 폐쇄…교회 선별진료소 10일 재운영

오미크론 변이 감염자 36명…하루 만에 12명 늘어

우즈베키스탄 남성 가족·지인 예배 참석…'n차 감염' 확산

"서울 지역 대학 유학생 3명 오미크론 감염"…서울 첫 확진

[앵커]
인천의 한 교회를 중심으로 번지기 시작한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가 경기, 충북에 이어 서울까지 전파됐습니다,

예배 참석 뒤 오미크론에 감염된 교인들이 속속 확인되고 있는 건데요.

자세한 소식, 현장에 나가 있는 취재 기자 연결해 들어보겠습니다. 김혜린 기자!

[기자]
네, 인천 미추홀구에 있는 교회에 나와 있습니다.

[앵커]
그곳 교회를 중심으로 오미크론이 전국으로 확산하고 있는데, 현장 분위기는 어떻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