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홍콩 격리 호텔 오미크론 공기전염 가능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홍콩의 호텔에서 격리돼 있던 두 여행객이 오미크론에 감염된 것과 관련해 공기 전파 가능성이 가장 높다고 홍콩대 연구진이 밝혔습니다.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홍콩대 연구진은 국제학술지에 게재한 논문에서 "호텔 폐쇄회로 카메라 영상에서 두 사람 중 누구도 방을 떠나지 않았고 어떠한 접촉도 없었다"면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두 환자는 모두 백신 접종을 완료했으며, 홍콩에 입국한 뒤 같은 격리호텔에서 복도를 사이에 두고 오미크론 감염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동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