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차세대 스마트폰

"펼친 다음 더 크게 늘려"...TCL, '폴더블+롤러블' 폰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TCL 자회사 CSOT가 디스플레이 개발

(지디넷코리아=유효정 중국 전문기자)중국 가전 및 모바일 기업 TCL이 접고 펼치면서 늘어나기까지해 화면을 더 키워주는 스마트폰을 준비하고 있다.

6일 중국 언론 중관춘자이셴에 따르면 TCL이 폴더블과 롤러블 기능을 모두 보유한 '폴드앤롤' 2인(in)1 스마트폰 시제품을 공개했다.

지디넷코리아

접었던 스마트폰을 펼쳤을 때(좌), 늘렸을 때(우) 이미지 (사진=웨이보 @폴드유니버스)



중국 소셜미디어 웨이보에 게재된 제품 촬영 영상에 따르면, 이 스마트폰은 좌우로 접거나 펼칠 수 있는데, 펼치고 난 후 왼쪽 방향으로 펼침 화면이 더 커진다.

6.8인치 OLED 디스플레이를 좌우로 열면 8.5인치 크기가 되는데, 한번 더 최대로 펼쳤을 때 화면의 크기가 10인치에 달한다.



TCL이 지난 상반기 공개한 폴드앤롤 콘셉트를 시제품으로 구현한 셈이다.

이 제품의 디스플레이는 TCL그룹의 디스플레이 자회사인 CSOT가 개발했다.

중국 언론 콰이커지는 "이 제품은 업계 최초의 롤러블+폴더블 일체형 스마트폰"이라며 관심을 표했다.

단 제품 양산까지는 시일이 더 소요될 것으로 전망했다. 중국 매체에 따르면 CSOT는 이 디스플레이를 이미 공급업체에 보내 테스트하고 있으며, 이르면 내년 양산에 돌입한다.

유효정 중국 전문기자(hjyoo@zdnet.co.kr)

<©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