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끊이지 않는 학교 폭력

광주시교육청-전남대 5·18연구소, 5·18교육포럼 개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광주=뉴스1) 황희규 기자 = 광주시교육청이 전남대 5·18연구소와 함께 5·18교육포럼을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포럼은 5·18민주화운동 41주년 기념사업의 일환으로 '저항의 도시, 민주시민교육의 현황과 과제'를 주제로 열린다.

민주화운동과 사회참여 활동을 활발하게 전개해 온 주요 지역의 민주시민교육을 점검하고, 코로나 이후 민주시민교육의 방향과 내용을 모색하기 위해 기획됐다.

시교육청이 주관하고 전남대 5·18연구소가 주최하며 오는 10일 오전 10시~오후 6시 전남대 G&R Hub 1층 세미나실에서 진행된다.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현장 참여 청중은 최소화하고, 광주시교육청과 전남대 5·18연구소의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포럼은 총 3부로 진행된다. 1부는 '국가폭력과 평화, 그리고 인권'을 주제로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사)노근리국제평화재단, 제주4·3평화재단의 학습형 프로그램 사례를 발표한다.

2부는 '공동체와 시민참여'를 주제로 5·18기념재단, 부산민주공원, 4·16기억저장소의 체험형 프로그램 사례를 다룬다.

3부에서는 라운드테이블 형태로 1~2부 발표자 6명이 토론을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 민주시민교육 활성화 방안과 교육적 연대'를 논의한다.

장휘국 교육감은 "향후 광주의 5월과 유사한 경험을 가진 각 지역 민주화운동 단체와 연대해 민주주의 역사교육이 전국의 학교에서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hg@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