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애니메이션 월드

[박스오피스]'유체이탈자' 2주 연속 주말 정상, '엔칸토' 2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이슬 기자] 윤계상 주연 액션 스릴러 '유체이탈자'가 주말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켰다.

6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주말 사흘(3~5일)간 '유체이탈자'가 13만2639명을 모아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지난달 24일 개봉한 영화의 누적 관객수는 62만6482명으로 집계됐다.

기억을 잃은 채 12시간마다 다른 사람의 몸에서 깨어나는 한 남자가 모두의 표적이 된 진짜 자신을 찾기 위해 사투를 벌이는 추적 액션 '유체이탈자'는 개봉 2주 차 주말에도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켰으며, 12일 연속 1위를 차지했다. 이어 개봉 3주 차에도 극장 이벤트를 개최하며 관객과 만나겠다는 각오다.

2위는 디즈니 애니메이션 '엔칸토: 마법의 세계'가 10만7795명을 모았다. '유체이탈자'와 같은 날 등판해 누적 관객수 43만7902명을 동원했다.

전종서, 손석구 주연 로맨스 '연애 빠진 로맨스'가 10만5239명을 모아 3위에 올랐고, 4위는 지난 1일 선보인 '고스트버스터즈 라이즈'가 차지했다. 이어 SF 블록버스터 '듄'이 5위에 올랐다.

이 밖에 7위는 외화 '라스트 나잇 인 소호'가, 8위는 애니메이션 '태일이'가 각각 이름을 올렸다.

이번 주말 극장을 찾은 총 관객수는 56만9952명으로 집계됐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