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삼성 양문형 냉장고, 獨 소비자 매체 평가서 1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소비자 매체 '스티바' 첫 양문형 냉장고 평가서 최고점 획득

(지디넷코리아=이나리 기자)삼성전자가 독일 유력 소비자 매체 '스티바'에서 처음 발표한 '양문형 냉장고(SBS, Side By Side)' 제품 평가에서 1위를 차지했다고 6일 밝혔다.

스티바 12월호에서 1위에 선정된 삼성 양문형 냉장고(RS6GA8521B1)는 지난 1월 유럽에 출시돼 지끔까지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는 제품이며, 총 9개 모델 중 최고점을 받았다.

스티바는 이 제품에 총 7가지 평가 항목 중 냉장 성능, 냉동 성능, 온도 안정성 부문에서 최고 등급인 '매우 우수'를, 에너지와 소음에서는 '우수' 등급을 부여했다.

지디넷코리아

삼성전자, 양문형 냉장고 (사진=삼성전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 제품은 ▲ 단열 두께를 줄이면서도 냉기를 잘 보존하는 기술을 적용해 넉넉한 내부 공간 ▲냉장실과 냉동실을 독립적으로 냉각하는 '트윈 쿨링 플러스' 기능 ▲냉장실과 냉동실을 5가지 모드의 조합으로 변환해 사용하는 '스마트 컨버전' 기능 ▲세련된 빌트인 룩 등이 장점이다.

냉장고 좌우 측의 조합은 냉장+냉장, 냉동+오프(OFF), 냉장+OFF, OFF+냉장 등 5가지 모드로 사용 가능하다. '오프 모드'는 전원을 끄는 것이 아니라 15도로 온도를 유지하는 기능을 의미한다.

삼성전자는 지난 9월 스티바가 발표한 유럽형 상냉장·냉동(BMF) 냉장고 평가에서도 1위에 선정되고, 5위안에 4개 모델이 선정돼 우수한 성능을 입증한 바 있다.

양문형과 상냉장ㆍ하냉동 타입은 삼성전자의 유럽 냉장고 매출 가운데 약 80%를 차지하는 주력 제품군이다.

이기수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부사장은 "삼성 냉장고가 전통적 가전 강자인 유럽 브랜드를 제치고 연이어 최고의 평가를 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별 특성에 맞는 최고의 제품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영향력을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나리 기자(narilee@zdnet.co.kr)

<©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