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보미, 이완과 함께한 스페인 여행 추억…'비주얼 부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이보미 인스타그램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프로골퍼 이보미가 남편인 배우 이완과 과거 함께했던 스페인 여행을 추억했다.

5일 이보미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내일이면 드디어 또 길고 길었던 격리가 끝. 하루종일 방에서 사진첩 보며 마음 달래기. 바르셀로나에 또 가고싶다. 봐도 봐도 너무 멋진 사그리다파밀리아성당. 오빠랑 다음에 또 오자 약속했는데 대체 언제 격리 없이 마스크 없이 자유로울수 있을까"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스페인 사그리다파밀리아 성당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이보미와 이완의 모습이 담겼다. 두 사람은 빼어난 비주얼로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한편 이완과 이보미는 지난 2018년 초 성당 신부의 소개로 만나 연인 사이로 발전했고, 2019년 12월 결혼했다.
breeze52@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