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차시원, '배드 앤 크레이지' 출연 확정…이동욱 든든한 조력자 된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이준현 기자]
텐아시아

(사진=퍼플엔터테인먼트)



배우 차시원이 '배드 앤 크레이지'에 출연을 확정하며 이동욱과 호흡한다.

17일 첫 방송되는 tvN 새 금토 드라마 '배드 앤 크레이지'는 유능하지만 '나쁜 놈' 수열(이동욱)이 정의로운 '미친 놈' K를 만나 겪게 되는 인성회복 히어로 드라마.

OCN 드라마 역사를 새로 쓴 '경이로운 소문' 제작진이 다시 한번 통쾌하고 화끈한 히어로물을 선보일 것으로 전해 기대를 가득 모으고 있는 이 작품에서 차시원은 극중 수열의 파트너 재선 역을 맡았다.

차시원은 힘 좋고 정직한 ‘재선’으로 분해 자신의 목적을 위해서라면 권력과 결탁한 부정부패도 눈감아주는 기회주의자이자 인성 파탄 결과주의 형사 '수열' 역 이동욱의 든든한 파트너로 등장해 특급 케미로 시선을 모을 예정이다.

차시원은 드라마 ‘지옥’ ‘킹덤시즌2’, ‘경이로운소문’ 영화 ‘반도’, ‘사자’ 등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탄탄한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은 바 있다. 이에 유니크한 히어로와 흥미진진한 정의 구현 사이다 액션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예정인 '배드 앤 크레이지'에서 차시원이 어떤 연기와 캐릭터로 재미를 더할지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배드 앤 크레이지'는 오는 17일 오후 10시 40분 첫 방송된다.

이준현 텐아시아 기자 wtcloud83@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